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아파트 무너지고 다리는 출렁…긴박했던 터키 지진 당시 상황

터키와 그리스 사이 에게해 해역에서 10월 30일 발생한 규모 7.0의 강진으로 피해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1일 오후 5시 기준 사망자 51명, 부상자 900여명을 기록했고, 사상자 수는 계속 늘어나고 있는데요.

특히 터키 3대 도시인 '이즈미르'에 피해가 집중됐습니다. 이즈미르에서만 49명이 숨졌고, 건물 잔해 속에서 생존자를 찾는 구조작업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터키 서쪽 해안에는 쓰나미까지 몰려와 일부 주택가와 도로가 잠기는 피해도 발생했는데요.

온 나라가 구조작업을 지켜보며 잔해 속에서 생존자가 나올 때마다 환호하고 있습니다.

긴박했던 지진 전후 현장 모습을 보여드립니다

#터키지진 #그리스지진 #쓰나미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터키 지진 #에게해 #그리스 지진 #쓰나미 영상 #터키 강진 #일본지진 #일본쓰나미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