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한국에서 1등한 건물"…단독주택 같은 '구기동 공동주택'

"'도시 속에 있는 내가 어떻게 존재할 것인가', '나를 어떻게 표현할 것인가'를 고민해서 지은 공동주택입니다"

서울 종로구 구기동은 장엄하게 펼쳐진 북한산이 돋보이는 곳이다. 최근엔 북한산 외에도 붉은 색채를 뽐내는 6층짜리 공동주택이 지나가는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구기동의 새 명물, 바로 지난 4월 준공돼 지난달 2020년 한국건축문화대상 일반건축부문 대상을 수상한 '구기동 공동주택'이다.

'구기동 공동주택'은 대지면적 1106㎡에 지하 1층에 지상 6층인 공동주택으로 용산국제학교 교사들이 함께 모여 사는 숙소로 기획됐다.

건축 설계에 참여한 이정승 간삼건축 디자인사업부문 상무는 이 건물을 설계하며 '관계의 철학'을 끊임없이 고민했다고 한다.

이 상무는 "개인적 삶에서부터 시작해 이웃에 대한 것, 도로와 구기동 주민과의 관계에 대한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그런 관계가 잘 풀려야 사람들이 행복감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저희 건축에 있어 가장 중요한 부분이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건축가의 이상이 다 이뤄지기 힘들지만 생각보다 (입주민들이) 즐겁게 살고 있어서 기쁘다"면서 "이 건축물을 통해 사회 전체와의 관계를 생각하면서 우리나라를 좀 더 사랑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국건축문화대상 #구기동 #공동주택 #구기동공동주택 #건축사무소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구기동 #북한산 #부동산 #집 #집값 #단독주택 #전원주택 #공동주택 #종로구 #땅값 #구기동매매 #구기동전세 #구기동월세 #구기동건물 #건물 #건축 #건축사무소 #인테리어 #건축물 #구기동공동주택 #땅값 #간삼건축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