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자발적 비혼모' 선택한 사유리, 일본에서 출산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

방송인 사유리가 지난 4일 일본에서 출산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큰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아직 미혼인 사유리가 정자은행에서 이름 모를 남성의 정자를 기증 받아 '자발적 비혼모'의 삶을 선택했기 때문인데요.

사유리는 작년 10월 산부인과에서 '난소 나이가 48세'라는 사실을 알게 된 후 출산을 결심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아이를 키울 능력이 충분해도 미혼 여성은 정자를 기증받을 수 없어 일본에서 출산한 사실이 알려졌는데요.

사유리의 출산과 그녀가 응원받는 이유,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사유리_출산 #사유리_결혼 #비혼모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사유리 #사유리 출산 #사유리 결혼 #사유리 정자기증 #정자은행 #허수경 #미혼모 #비혼모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