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스매싱' 권오중X장도연 "엉덩이 튼 사이"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서 부부로 나오는 배우 권오중과 장도연이 엉덩이를 튼 사이임을 밝히며 찰떡호흡에 자신감을 보였다.

권오중은 27일 오후 서울 코리아나호텔 다이아몬드홀에서 열린 TV조선 시트콤 '너의 등짝에 스매싱' 제작발표회에서 장도연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권오중은 "극중 제가 맡은 역이 과민성대장염을 앓고 있어서, 부인인 장도연씨가 매일 좌약을 넣어준다"라며 "제 엉덩이를 보면서 연기해야 하는 도연씨가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장도연은 "다른 분들은 얼굴을 트지만 저희는 엉덩이를 트고 시작했기 때문에 저희의 케미가 기대된다"라며 "저희 둘은 정말 화학적인 케미스트리가 나오지 않을까 한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너의 등짝에 스매싱'은 '하이킥' 사단의 김병욱 크리에이터, 김정식 PD, 이영철 작가가 뭉친 시트콤으로, 불황 속 가장(박영규 분)의 '사돈집 살이'를 다뤘다. 다음달 4일 오후 8시20분 첫 전파를 탄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너의 등짝에 스매싱 #스매싱 #권오중 #장도연 #엉덩이 튼사이 #하이킥 #김병욱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