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진심이 닿다'로 다시 만난 이동욱X유인나 "'도깨비'와 달라"

드라마 '도깨비' 이후 '진심이 닿다'로 재회한 배우 이동욱, 유인나가 '도깨비'와 다른 점을 밝혔다.

29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연출 박준화) 제작발표회에서 이동욱은 "'도깨비' 때의 케미, 모습들은 저한테 영광이고 꼭 그걸 지우고 다른 모습을 보여드려야 한다는것은 별개 문제인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그 때를 기억하는 분들에게 다시 설렘을 드릴 수 있고 그 때와 캐릭터가 굉장히 달라졌기 때문에 새로운 모습도 분명히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유인나 역시 "'너무 비슷한 거 아니냐'는 염려의 목소리도 있지만 아마 보시면 그런 생각은 안 하게 될 것 같다"며 "캐릭터가 완전히 다르다"고 말했다.

그는 "'도깨비' 때 써니로서 저승이를 바라볼 때 '멋있다'고 느껴본 적이 없었고 '귀엽고 사랑스럽다', '감싸주고 싶다'는 느낌이었는데 이 드라마를 찍으면서는 '정말 멋있다', '심쿵한다'는 느낌을 받고 있다"며 "그런 것들이 그대로 시청자들에게 전달될 것이라 믿고 있다"고 했다.

'진심이 닿다'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윤서(유인나)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로 2월 6일 첫 방송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tvN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 #이동욱 #유인나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