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조현병 환자 역주행에 3살 아들·예비신부 참변…CCTV에 포착된 충돌 순간

조현병 환자로 추정되는 40대 운전자가 고속도로를 역주행하다 사고를 내 3명이 숨졌다.

4일 충남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27분쯤 충남 공주시 우성면 당진∼대전고속도로 당진 방향 65.6㎞ 공주 IC 부근에서 역주행하던 라보 화물차가 마주오던 포르테 승용차와 정면 충돌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박모씨(41)와 그의 아들(3), 마주오던 차량에 타고 있던 예비신부 최모씨(30) 등 3명이 숨졌다.

박씨의 아내는 박씨와 아들이 없는 것을 알고 오전 7시20분쯤 경찰에 실종신고를 했다. 박씨 아내는 경찰에 "남편이 조현병을 앓고 있어 치료 중인데 최근 약을 먹지 않아서 위험할 수도 있다"고 신고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