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의원님 제 심정 아시죠?"…억울함 토로한 김부겸, 야당 의원에게 '혼쭐'

#김부겸 #인사청문회 #이양수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이양수 국민의힘 의원과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

이 의원은 인사청문회 이틀째인 7일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으며 본격적인 질의를 시작했다.

김 후보자가 "안타깝게 생각한다"라고 답하자 이 의원은 "2014년에 대구 시장 나가실 때는 공보물에다가 굉장히 박근혜 대통령과 가깝게 있는 사진과 함께 대통령과 김부겸 대구시장이 협력하면 대구는 대박이라고 했다"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김 후보자는 "의원님도 출마해보셨죠. 후보자 심정이 어떤가 잘 아시지 않냐"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 의원은 "질문 하실꺼면 이리로 오시라"고 지적했고, 김 후보자는 연신 "죄송하다"는 말을 거듭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김부겸 #이양수 #라임 #청문회 #인사청문회 #특혜 #박근혜 #정치 #국회 #야당 #여당 #민주당 #국민의힘 #문재인 #청와대 #조수진 #후보자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