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일론머스크 입단속은 누가 하지?

전 세계 가상화폐 시장이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트윗에 출렁인 가운데 머스크 가만히 있길 바라는 투자자들의 행동이 주목된다.

지난 17일 암호화폐 시장은 머스크의 입방정에 롤러코스터를 탔다. 한 트위터 이용자가 "비트코인 투자자들은 다음 분기 머스크가 비트코인 전량을 팔아치웠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 자책할 것이지만 머스크에 대한 증오가 너무 많기 때문에 나는 그를 비난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자 "정말(Indeed)"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이후 암호화폐 시장에서는 비트코인 전량 매각설이 번졌다. 이에 따라 이날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는 한때 10% 이상 폭락했다.

이런 머스크의 '입방정'이 가상화폐 시장에 영향을 주자 해외에서는 ‘스탑일론(STOPELON)’이란 이름의 알트코인이 등장했다. 이 코인의 발행 의도는 "비트코인 가격에 영향을 미치는 머스크의 행보를 막아야 한다"는 것이다. 이 스탑일론의 가격은 17일 한때 500% 이상 폭등하기도 했다.

국내에서는 알림 서비스까지 생겼다. '일론알리미'라는 이 서비스는 일론 머스크가 암호화폐 종목을 언급하면 SNS를 통해 알려주는 서비스다. 현재는 텔레그램으로 이용할 수 있지만 앞으론 카카오톡 등을 통해서도 서비스할 계획이다. 18일 기준 4200명이 이 서비스를 구독하고 있다.

#비트코인 #일론머스크 #테슬라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비트코인 #일론머스크 #테슬라 #알트코인 #머스크 #일론 #가상화폐 #암호화폐 #이더리움 #코빗 #코인원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