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8월의 밤하늘 수놓는 우주쇼…황홀한 별똥별 모음.zip

여름철 대표 별똥별 무리인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가 12일 밤부터 13일 새벽 사이 우주쇼를 펼친다.

12일 국립과천과학관에 따르면 페르세우스 유성우는 스위프트-터틀 혜성에 남아 있는 잔해물 사이를 지구가 통과(공전)하면서 발생한다. 지구는 매년 7월17일에서 8월24일 사이 스위프트-터틀 혜성의 궤도를 지나는데, 이때 페르세우스 유성우가 발생한다.

페르세우스 유성우는 1월의 사분의자리(용자리) 유성우, 12월의 쌍둥이자리 유성우와 함께 연중 3대 유성우 중의 하나로 꼽힌다.

국제유성기구(IMO)는 올해 페르세우스 유성우의 극대 시기를 13일 새벽 4시쯤으로 전망한다. IMO는 시간당 최대 110개의 유성을 관측할 수 있을 것으로 예보하고 있다.

올해 페르세우스 유성우의 최적 관측시간은 12일 저녁 10시부터 13일 오전 5시까지다. 특히 올해 이 시간대에 달이 없어 최적의 관측 조건을 갖췄다.

#별똥별 #페르세우스_유성우 #우주쇼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별똥별 #유성우 #페르세우스유성우 #쌍둥이자리유성우 #우주쇼 #국립과천과학관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IT·과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