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여자 탁구, 27년만에 '남북 단일팀' 구성

남북 여자탁구가 27년 만에 남북 단일팀을 구성했다.

한국 탁구가 남북 단일팀을 구성한 건 1991년 지바 세계선수권 이후 처음으로, 국제탁구연맹(ITTF)의 전폭적인 지지로 27년만의 남북 단일팀이 탄생했다.

이날 북측의 김남해 선수는 "아주 즐거웠다"며 "같이 힘내서 꼭 1등하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유승민 IOC 선수위원은 "이번 남북 정상회담을 계기로 우리 탁구가 또 예전의 추억도 되살리면서 의미있는 남북의 스포츠 교류의 선두주자가 되길 희망한다"고 했다.

단일팀 첫 경기인 여자 단체 4강전은 4일, 일본과 우크라이나 경기의 승자와 열린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여자탁구 #남북 #평화 #통일 뉴스1 #눈tv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