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뉴스1] '2018 도시재생뉴딜대상' 시상식…성과·경험 공유 ‘큰 성과’

뉴스1과 국토교통부 공동 주최로 올해 처음 제정된 '2018 도시재생뉴딜대상' 시상식이 26일 오후 대구시 삼성창조캠퍼스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는 강호병 뉴스1 편집국장 및 손병석 국토부 1차관·박상우 LH 사장·이재광 HUG 사장·김학규 감정원 원장, 부문별 수상의 영예를 안은 지방자치단체와 사회적기업, 청년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강호병 뉴스1 편집국장은 인사말에서 "2018 도시재생 뉴딜대상 시상식을 개최하게 된 것을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언론사로서 사회적 역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손병석 국토부 1차관은 축사에서 "도시재생은 짧은 시간에 도시의 모습을 획기적으로 바꾸는 사업이 아니다"라며 "주민들이 그 과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성공적인 도시재생인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정부는 더 다양하고 더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이날 행사에선 대구광역시의 '경제·교통·문화 Hub 조성을 통한 서대구 재창조 사업'이 종합대상(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부문별 최우수상에는 △주거복지부문 부산광역시 서구 △일자리부문 충남 천안시 △문화예술부문 경기 남양주시 △사회공헌부문 현대카드(주) 등이 선정됐다.

이밖에 주거복지 부문 우수상은 경기 시흥시, 장려상에는 경기 광명시와 안양시가 공동 수상했으며 특별상에는 사회적기업 회현당과 안테나가 각각 선정됐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