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남미의 후끈한 세밑 풍경…코스타리카 투우 축제

중앙아메리카의 작은 나라 코스타리카에서는 크리스마스부터 새해까지 6일 간 후끈한 투우 축제가 열린다.

코스타리카의 남부 도시인 산호세(San Jose)에서 열리는 사포테(Zapote) 투우 축제는 스페인과는 달리 황소를 죽이지 않는다. 투우사 한 명이 경기장에 들어가는 게 아니라 수십 명의 아마추어 투우사가 참여한다.

황소는 죽지 않으나 사람은 많이 다친다. 토스타니카 투우 축제에서는 매년 백여 명의 사람들이 부상당한다고 한다. 코스타리카의 격렬한 투우 축제를 영상으로 만나보자.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코스타리카 #투우 #황소 #소싸움 #남미 #뉴스1 #연말 #크리스마스 #눈TV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