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이재영·이다영 향한 '양파' 같은 폭로전...과거 김연경의 뼈있는 답변

여자프로배구단 흥국생명 소속 쌍둥이 선수 이재영·이다영 자매에 대한 논란이 진화될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

이다영이 불화설 상대인 팀 선배 김연경과 SNS 언팔로우해 반성의 진정성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김연경의 과거 인터뷰가 재조명됐다.

지난 2020년 12월 MBN ‘스포츠야’에 출연한 김연경은 이재영, 이다영 쌍둥이 자매를 챙겨주냐는 질문을 받고 “딱히 챙겨주는 것은 없다. 그 두 명의 선수는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제가 챙겨주지 않아도 많은 분들이 챙겨주기 때문에 제가 챙기지는 않아도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자세한 상황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흥국생명 #여자배구 #이재영 #이다영 #학교폭력 #학폭 #피해자 #가해자 #쌍둥이 자매 #논란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