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청와대로 간 국민의힘…文대통령에게 항의서한 전달

국민의힘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문재인 대통령에게 항의서한을 전달했다.

국민의힘은 여당이 김부겸 국무총리와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의 인사청문 절차 및 인준안을 강행처리한 사안을 지적하며 규탄발언을 전했다.

김기현 국민의힘 당대표 권한대행은 모두발언에서 "오만과 독선으로 얼룩진 문재인 정권의 심장인 청와대 앞에 와서 잘못된 국정 운영에 대한 규탄과 항의의 뜻을 표하고자 한다"라고 말하며 청와대 앞에서 의원총회를 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김 권한대행은 "국민의힘은 국민들의 회초리를 대신해서 더 가열차게 민생을 챙기고 국정 파행을 시정하기 위한 노력을 전개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용 의원은 "문재인 정부에게 경고한다. 민주주의와 서민경제를 계속 파탄낸다면 저는 문재인 정부와 전면전을 실시하겠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박성중 의원은 "끝도끝도 없고 까도까도 양파같은 후보를 장관으로 진행하는데 야당은 물론, 국민과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떳떳하냐"고 여당을 향해 물었다.

배현진 의원은 "국민들을 바보로 그 피해는 반드시 청와대, 정부, 대통령에게 돌아간다"며 "유례없는 자해 정부가 되지 않기를 바라겠다"고 부탁했다.

조수진 의원은 "사과 한 마디 없이 밀어부치는 여당을 보며 보궐선거 이후에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조 의원은 "국민의힘은 앞으로 의정 활동을 통해서 치열하게 내년 대선까지 국민과 호흡하면서 앞으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여당 #야당 #민주당 #김부겸 #임혜숙 #노형욱 #규탄 #김기현 #이용 #박성중 #배현진 #조수진 #권한대행 #당대표 #김은혜 #대선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