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이런 사례 없었다"는 각 군 참모총장에 "책임질 수 있어?"…육군참모총장은?

9일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 관련 현안 질의를 위해 열린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신원식 국민의힘 의원은 남영신 육군참모총장,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정상화 공군참모차장에게 "이번 사건처럼 군 생활 하면서 희한하게 해괴하게, 무능하게 이상하게 조치한 예가 있었냐"고 물었다.

정상화 공군참모차장은 "없었다고 생각한다"고 답했고 남영신 육군참모총장과 부석종 해군참모총장도 "이런 일이 없었다"고 했다.

그러자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세 분 참모총장이 이런 사안은 처음이라고 말씀하셨는데 책임지셔야 한다"며 "대체적으로 다 이렇게 은폐하거나 회유, 축소되거나 지연되거나 반복돼 곪아 터진 것이지 이런 사례가 한 번도 없었다? 책임질 수 있냐"고 반박하는데...

이에 남영신 총장은 "육군에서 이렇게 사건을 지연처리 한 적이 없다"며 발끈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고 기동민 의원은 "만약에 답변과 다른 것이 있으면 다시 책임을 묻겠다"고 했다.

이후 남영신 총장은 앞서 발언을 정정하는데..

#공군_부사관_사건#기동민#남영신_육군참모총장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국방위이중사사건 #공군여중사사망사건 #공군부사관사건 #기동민 #남영신육군참모총장 #부석종해군참모총장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