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100분 만에 귤 맛 잃고 탱자' ...재난지원금 후폭풍에 이준석 "합의 아닌 가이드라인"

지난 12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간 회동 직후 발표했던 합의가 파기된 것을 두고 13일 정치권에 후폭풍이 거셌다.

윤호중 민주당 원내대표는 "100분 만에 말 뒤집는 '100분 대표', 회수를 건너면 귤 맛을 잃어버리는 '탱자 대표'가 되려는 것이냐"고 비판했고 이준석 대표를 향한 당내 비판도 쏟아졌다.

김태흠 국민의힘 의원은 여야 대표가 전 국민 재난지원금에 합의했다는 것을 언급하며 "이게 진짜 나라가 제대로 돌아가는 것이냐"라고 비판했다.

이준석 대표는 논란이 가라앉지 않자 재난지원금 합의 관련 질의응답 시간을 별도로 마련해 기자들과 만났다.

그는 "소상공인 지원을 강화하자는 것과 소비진작성 지원을 최소화하자는 당론이 있는 상황"이라며 "협상 과정에서 제가 방점을 찍은 것은 첫 번째 당론이었다"고 밝히는데...


#이준석#이준석_전국민재난지원금#이준석_송영길_합의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준석전국민재난지원금 #이준석추경 #이준석송영길합의 #윤호중 #이준석 #김태흠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