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식빵언니'만큼 핫한 남자, 라바리니 감독…그가 주목받는 이유

'캡틴' 김연경(33)은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2020 도쿄올림픽 4강을 이끈 주역입니다. 그리고 주목 받고 있는 또 한 명의 인물이 있는데요.

바로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42·이탈리아) 입니다. '배구계의 히딩크' '분석의 귀재'라고 불리고 있죠.

라바리니 감독이 뜨거운 화제를 모으는 이유는 뭘까요?

#여자배구 #도쿄올림픽 #김연경_라바리니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김연경 #라바리니 #스테파노라바리니 #터키 #히딩크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