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굿바이 바르샤, 다시 돌아올게" 친정팀 떠나며 펑펑 운 메시

21년간 뛴 FC바르셀로나를 떠나는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가 기자회견에서 눈물을 펑펑 쏟았습니다.

메시는 8일 고별 기자회견을 열고 "며칠 동안 무슨 이야기를 할지 고민했지만, 생각이 나지 않았다"며 "아직 (팀을 떠날) 준비가 되지 않았다"고 아쉬움을 토로했는데요.

메시가 바르셀로나와 재계약을 추진해왔지만 불발된 이유는 뭘까요. 20년 넘게 몸담은 친정팀을 떠나는 메시의 눈물의 기자회견, 영상으로 보시죠.

#리오넬_메시 #FC바르셀로나 #메시_축구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메시 #리오닐메시 #FC바르셀로나 #바르사 #축구 #스페인프리메라리가 #라리가 #바르셀로나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