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이재명, 국민의힘 항의 방문에 "시아버지가 며느리 부엌살림 뒤지는 것"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국민의힘이 국정감사 자료 미제출을 이유로 경기도청을 항의 방문한 것을 비판했다.

13일 이재명 후보는 국회에서 열린 대통령 후보-당 대표-상임고문단 간담회에 참석한 후 기자들의 질문에 답했다.

이날 앞서 국회 정무위원회·행정안전위원회·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국정감사를 앞두고 대장동 의혹 관련 자료를 요구했으나 경기도가 제출하지 않고 있다며 경기도청을 항의 방문했다.

이에 대해 이재명 후보는 "대장동 관련 사업은 성남시 자료이기 때문에 경기도에 일체 있을 수 없다"며 "있으면 당연히 협조해드릴 것"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저희가 자료를 안 낸 것은 도지사의 휴가 일정을 내라는 그런 어처구니없는 지방 사무에 관한 것"이라며 "국회는 지방사무에 아무런 감사 권한이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법을 만드는 분들이 법을 지켜야지, 법을 어기면 안 된다"며 "이건 마치 분가한 자식 집에 가서 시아버지가 며느리 부엌살림을 뒤지는 것과 같은 것"이라고 일갈했다.

또한 이재명 후보는 간담회에서 "내년 대통령 선거는 특정 개인 승리의 문제가 아니라 민주개혁 진영의 승리가 중요한 선거"라며 "민주당원 한 사람으로서, 제 개인이 아니라 민주당의 승리, 민주개혁 진영의 승리, 4기 민주 정부 창출을 위해 당의 원로 고문을 모시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재명 #국민의힘경기도청항의 #이재명국민의힘 #이재명대장동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