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리틀 이준석·배현진 나왔나…"윤석열의 불협화음, 걸작으로 평가 받을 것"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선대위 출범으로 '원팀'을 꾸린 가운데, 2030 대표로 나선 시민들의 연설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국민의힘은 6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 경기장 케이스포(KSPO)돔에서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을 진행했습니다.

이날 'K-고3'으로 소개한 시민 대표 김민규 씨는 "사람들이 정말 열광하는 지점은 똑같은 것들 사이에 튀는 무언가"라며 "그렇기에 대선이라는 항해의 여정에서 우리 콘셉트는 불협화음이어야 한다"고 밝혔는데요.

김 씨는 "남들은 우리를 불협화음이라고 조롱했지만 우리는 끝내 그것이 하나의 멋진 작품임을 증명해냈다"며 "그것이 우리가 이겨온 방식이고, 우리는 이번에도 그렇게 승리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또 20대 시민 대표로 나선 백지원 씨는 현 정부에 관해 "평등한 기회를 약속하며 반칙으로 입시비리를 저질렀고, 공정한 과정을 약속하며 특권으로 낙하산 인사를 임명했다"며 "정의로운 결과를 약속하며 부정부패로 국민의 희망을 짓밟았다"라고 비난했는데요.

국민의힘 2030 시민 대표들의 연설, 풀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시민연설 #윤석열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김민규 #백지원 #이준석 #배현진 #윤석열 #국민의힘 #국힘 #시민연설 #2030 #KSPO #젊은세대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 #선대위 #선대위출범 #정치 #야당 #뉴스1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