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밀리터리]탑건이 와도 소용없는 F-4팬텀…고물상 보내지 않으면 '또 다른 추락' 부른다

"F-4 팬텀과 F-5 제공호 전투기를 계속 운영한다면, 주변국 비교해서 한 세대 아래 등급의 항공기를 운용하는 것이다. 이 상태가 앞으로도 지속된다면 우리(공군)는 미래가 없다."

류성엽 21세기군사연구소 전문연구위원은 12일 서해상에 추락한 공군 F-4E 전투기의 노후화를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다.

류 전문위원은 이날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공군에서 운용 중인 F-4 전투기는 77~79년경에 도입됐고, 96년에 수명연장 기골보강 후 현재까지 43~45년 정도 운용 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전투기 기령이 40년을 초과한다는 건 말이 안 된다"고 강조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볼 수 있다.

#F_4팬텀 #전투기_추락 #류성엽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F-4 팬텀 #F-5 제공호 #KF21 #보라매 #랩터 #F-22 #F35 #F-16 #전투기 #밀리터리 #공군력 #군사력 #파일럿 #조종사 #비상탈출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