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국감의 샛별? 검사의 소신?...송경호 중앙지검장 법사위 답변

문재인 정부에서 청와대 대변인을 지낸 김의겸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송경호 서울중앙지검장이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 수사를 놓고 설전을 벌였습니다.

18일 국회에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 의원은 김영삼 정부 시절 검찰 출입 기자로서 겪은 일화를 말했다.

김 의원은 "그때 서울(중앙)지검의 모 차장 검사가 기자들 앞에서 '우리는 개다. 물라면 물고 물지 말라면 안 문다'고 했다"고 말했고 송 지검장은 "그분들 이야기"라 반박했는데요.

이어 김 의원이 "지금 검찰은 훨씬 더 강한 권력을 가져서 검찰이 이렇게까지 극단적인 상황으로까지 몰고 가는 역사적인 책임을 여기 계신 분들이 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날을 세우자 송 지검장은 "의원님 개인 의견"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김의겸 #송경호 #법사위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