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누구 목소리가 더 클까…"똑바로 해라"vs"왜 저러는 거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는 16일 '경찰국 예산안' 상정 여부를 놓고 여야가 충돌하며 파행됐습니다.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예산결산심사소위원회에서 의결된 예산안을 상정하라고 요구했으나 국민의힘은 '국정 발목잡기'라는 이유로 상정을 거부했는데요.

이채익 행안위원장의 중재에도 여야의 고성이 계속 이어지자, 결국 파행됐습니다.

가장 강하게 반발한 이성민 민주당 의원은 "경찰국은 법적으로 제대로 갖추지 못하다고 얘기해왔다. 국회에서 논란이 많았고 학계에서도 법률로 하는 것이 맞다고 했다. (경찰국 설치는) 국회와 상의 없이 일방적으로 결정한 것"이라며 "인정 못하는 조직에 어떻게 예산을 붙여줄 수 있느냐"고 항의했는데요.

이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은 "윤석열 정부에 대해 예산으로 저주하는 것"이라고 맞받아쳤습니다.

#행안위 #장제원 #이성만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행안위 #장제원 #이성만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