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한동훈 "죽기 좋은 자리 헌신하겠다"...달려 온 '위드후니'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7·23 당대표 경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한 전 위원장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지금 시기의 국민의힘 당 대표는 할 수 있는 것도 없고, 죽기 딱 좋은 위험하기만 한 자리라고들 한다"며 "저는 용기 내어 헌신하기로 결심했고, 결심했으니 주저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는데요.

그는 "패배의 경험을 변화와 승리, 정권 재창출의 토양으로 삼겠다"며 "당정관계를 수평적으로 재정립하고 실용적인 방향으로 쇄신하겠다"고 했습니다.

또 '채 상병 특검법'과 관련해 "당대표가 되면 국민의힘에서 진실 규명을 할 수 있는 특검법을 발의하겠다"고 말했는데요.

다만 '김건희 특검법'을 두고선 "검찰이 법 앞에 평등이라는 점을 염두에 두면서 신속하게 수사해 결론 내야 한다. 누구든 수사에 적극적으로 응해야 한다"면서도 "다만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안은 지금 단계에서 특검을 도입할 문제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한동훈 #국민의힘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한동훈 #국민의힘 #채상병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