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문대통령-여야 4당 대표 회동..."'코로나19' 초당적 총력 대응"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가 28일 국회에서 회동을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엄중한 상황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국회와 정부가 초당적으로 총력 대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국회 사랑재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 여야 정당 대표와의 대화' 후 강훈식 더불어민주당·전희경 미래통합당·최도자 민생당·김종대 정의당 대변인은 정론관에서 공동발표문을 낭독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대변인단은 "사태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 경제활력 회복을 위해 추경 편성을 포함한 과감하고 신속한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며 "추경은 감염병 대응 및 민생피해 직접 지원을 위해 노력한다"고 말했다.

또한 방역 최일선에서 헌신하고 있는 보건의료인들께 감사드린다는 뜻을 전하면서 "의료인력과 치료병상, 시설·장비 등을 집중 지원하기로 한다. 신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보건의료체계 강화대책을 마련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문재인 #여야4당대표 #코로나19영수회담 #문재인 #이해찬 #심상정 #황교안 #유성엽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