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황교안, 민경욱 공천 결정에 "혁신 공천 지키기 위한 노력"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공천관리위원회의 결정을 뒤집고 최고위원회가 인천 연수을에 민경욱 의원 공천을 결정한 것에 대해 "공정한 공천, 혁신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며 "그 과정을 지키기 위한 노력이었다"고 말했다.

26일 황교안 대표는 미래통합당 최고위원회의가 끝나고 기자들과 만나 인천 연수을 공천에서 최종 탈락한 민현주 전 의원이 이날 라디오에 출연해 '황 대표가 김형오 전 공관위원장에게 민경욱 의원의 공천을 부탁했다'고 주장한 것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25일 미래통합당 공관위원회는 민경욱 의원에 대한 추천 무효, 경쟁자인 민현주 전 의원에 대한 추천 결정을 내려 최고위에 전달했다.

그러나 미래통합당 최고위원회의는 25일 밤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민 의원에 대한 공관위의 추천 무효 요청을 기각하고 민 의원을 인천 연수을에 최종 공천했다.

황교안 대표는 "당 대표의 역할이 있고 공관위원장의 역할이 있다"며 "조화를 통해 공정한 공천, 혁신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말했다.

그는 "그 과정에서 여러 의견이 곳곳에서 나오기도 했지만, 방향은 분명했다"며 "그 과정을 지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었다고 생각해주시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또 황 대표는 '최고위가 당헌·당규를 무시하고 공관위의 중립성을 훼손한다는 비판이 있다'는 질문에 "잘못된, 국민이 수용하기 어려운 (공관위의) 결정에 대한 지적들이 있었다"며 "그 부분을 최종적으로 정리할 필요가 있어 당 대표로서 한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에게 좀 더 매끄럽고 보기 좋은 공천이 되도록 노력했지만 다소 아쉬운 점이 생긴 건 유감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황교안민경욱 #민경욱민현주 #황교안 #공천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