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임종석, "오세훈 '콩밭 정치' 떠날 사람이지만, 고민정은 광진댁"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됐습니다.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광진을 더불어민주당 후보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 지원유세에 나섰는데요.

임종석 전 비서실장은 서울 광진을 미래통합당 후보로 출마한 오세훈 전 서울시장에 대해 "마음이 콩밭에 가 있는 사람. 떠날 사람 같다"고 말했습니다.

고민정 후보에 대해서는 "광진구민들과 함께 뼈를 묻을, '광진댁 고민정'"이라고 표현했는데요.

4.15총선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이날 고민정 후보의 첫 유세 현장에는 고 후보의 남편 조기영 시인도 함께 유권자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4·15 총선 광진을 더불어민주당 고민정 후보의 유세현장을 영상으로 보시죠.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고민정 #고민정유세 #광진을고민정 #오세훈 #임종석 #임종석비서실장 #임종석전비서실장 #문재인대통령 #문재인정부 #고민정전대변인 #415총선 #총선 #국회의원선거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