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유세차에서 '춤추고 호소하고'...지원사격 나선 오세훈 두딸

서울 광진을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의 두딸이 유세차에 올랐다.

오세훈 후보의 장녀 주원씨는 지난 5일 광진구 유세차에서 동생 승원씨 및 오 후보와 함께 춤을 추며 유권자들의 시선을 붙잡았다.

마이크를 잡은 주원씨는 “정치인의 딸로서 선택하지도 않은 불편한 삶을 왜 살아야 하나 불평 많이 했다”며,“이유없이 미움받고 오해받기 일쑤인 생활이 너무 싫어 아버지를 원망하기도 했다”고 토로했다.

그러나 가가까이에서 본 아버지는 "서울을 진심으로 사랑하시는 분" 이라며, 쉬는날이면 한강공원에 자신을 데리고 나가 화장실 청결상태나 시설개선점 등을 평가해달라던 일화를 소개하기도 했다.

오씨는 "아버지 오세훈은 어디에서든 나라를 위해 서울시민들을 위해 광진구민들을 위해 오직 여러분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실 것"이라며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오세훈 #광진을 #4.15총선 #오주원 #오세훈딸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