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귀국 강정호 '묵묵부답', 입국장 나서며 고개만 숙여

한국프로야구(KBO) 복귀를 추진 중인 강정호가 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강정호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역법' 및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곧바로 14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과거 음주운전 삼진아웃 전력에도 KBO리그 복귀 의사를 밝힌 강정호는 지난달 25일 한국야구위원회(KBO) 상벌위원회에서 유기실격 1년, 봉사활동 300시간이라는 징계를 받았다.

강정호는 지난달 28일 키움 히어로즈 구단에 직접 연락, 복귀 의사를 전달했다. 키움은 강정호의 복귀 의사가 확인됨에 따라 향후 거취와 관련해 검토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