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탈북단체 삐라 기습살포...경찰 피해 한밤중에

탈북민단체인 자유북한운동연합이 22일 밤 대북전단(삐라)를 살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23일 오전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는 보도자료를 통해 "전단을 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표는 전날 밤인 22일 23~24시 경찰의 감시를 피해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에서 대북전단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자유북한운동연합 #삐라 #대북전단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북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