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금태섭 "서울시장 출마? 깊게 고민해볼 것"

지난달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이 18일 국민의힘 초선 모임에서 '상식의 정치, 책임의 정치'를 주제로 한 강연에서 서울시장 출마, 야권 결집, 윤석열 검찰총장 등에 대한 본인의 생각을 거침없이 전했다.

금 전 의원은 이날 강연에서 내년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설에 대해 "서울시장 선거는 책임감을 갖고 깊게 고민하고 있다"며 "최종적인 결심을 하면 말하겠다"고 밝혔다.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두고는 "가장 정치적인 선거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현재 국민이 고통받는 부동산 문제 등의 난맥상은 행정이나 경험 문제가 아니라 여당의 독주 때문"이라며 "합리적 상식에 맞는 정치를 복원하려면 여러 세력이 힘을 합치고 소통이나 협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범야권 대선후보 1위로 꼽히는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서는 정치를 하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금 전 의원은 "윤 총장을 훌륭한 검사라고 생각한다"면서 "현직 검찰총장이 차기 대권주자 여론 조사에 등장하고 높은 지지율을 보이는 것은 정치인들이 반성할 부분"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검찰 등의 조직에 있다 보면 시야가 좁아지는데 정치는 넓게 봐야 하고 이해관계를 조정하는 타협의 과정이라 아무리 뛰어난 사람이라도 바로 정치권에 들어오면 실력 발휘가 어렵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금 전 의원은 이날 강연에서 탈당한 민주당에 대해서는 "독선과 오만, 고집, 집착에서 못 벗어나고 있다"며 쓴소리를 했고, 국민의힘에는 "이미 진 싸움을 계속하지 말고 스스로 변화하고 움직이며 희생해야 한다"며 뼈를 깎는 쇄신을 요구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금태섭 #서울시장 #윤석열 #국민의힘 #더불어민주당 #여당 #야당 #정치 #국회 #오세훈 #안철수 #유승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