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무면허' 관장에게 27차례 업어치기 당한 7살 소년, 뇌 수술까지 받았지만…

대만의 한 유도 학원에서 선생님에게 수차례 업어치기 당한 7세 아동이 혼수상태에 빠졌습니다.

26일(이하 현지시간) 대만 매체 '타이완 뉴스'에 따르면 대만 타이중시 평의안구 난양 초등학교의 1학년생 황 군이 선생님의 과도한 체벌로 혼수상태에 빠졌는데요.

이날 선생 호 씨는 10세 학생에게 황 군을 업어치기 하라고 지시했고, 두 번째 유도 수업이었던 황군은 아무런 보호 장비가 없는 채로 바닥에 떨어지고 또 떨어졌습니다.

메스꺼움을 호소하던 황군은 그만해달라고 요구했으나, 호 씨는 "엄살을 부린다"며 자신이 직접 업어치기에 나서기도 했다는데요.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세요

#유도 #업어치기 #체벌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유도 #업어치기 #대만유도 #체벌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